일본 시민단체 '다케시마를 반대하는 시민모임' 소속 회원 5명이 21일 오전 부산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독도는 한국땅' 임을 증명하는 일본 고문서를 공개하고 있다.
김희로 부산민주학교 독도학당 이사장의 초청으로 부산을 찾은 이들은 오는 22일 한국에서 유학 중인 외국인 학생 10여 명과 함께 독도를 방문, 한국의 실효적 지배상황을 알릴 계획이다.(뉴시스, 5월 21일)

profile